재단법인 춘천가톨릭청소년회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Select Language
  • Counter
  • 번호
    제목
    글쓴이
    59 춘교 20-104호 명절의 단식과 금육 관련 주교회의 총회 결정 알림 file
    청소년국디냐
    59   2020-11-04 2020-11-04 13:59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의 기본으로 돌아갑시다” 주교회의 2020년 추계 정기총회에서는, 설이나 한가위 명절이 금요일이거나, 설이 재의 수요일과 겹칠 경우, 명절 당일만 주교회의 차원에서 단식과 금육을 관면하고, 연휴...  
    58 춘교 20-106호 “한반도 평화를 위한 밤 9시 주모경 바치기” 기도 운동 연장 알림 file
    청소년국디냐
    61   2020-11-04 2020-11-04 13:59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의 기본으로 돌아갑시다” 주교회의 2020년 추계 정기총회에서는, 주교회의 2019년 추계 정기총회의 결정에 따라 전 교구민이 함께 하고 있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밤 9시 주모경 바치기”(2019년 ...  
    57 춘교 20-103호 '성모 호칭 기도'에 호칭을 추가한 우리말 번역 기도문 승인 알림 file
    청소년국디냐
    64   2020-11-04 2020-11-04 13:58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의 기본으로 돌아갑시다” 주님의 평화가 신부님과 함께하시기를 빕니다. 한국천주교 주교회의 2020년 추계 정기총회에서는, 교황청 경신성사성의 2020년 6월 20일 회람 서한에 따라 ‘로레토의 성모 ...  
    56 춘교 20-108호 전 세계적 전염병의 확산 상황에서, 죽은 이들을 위한 전대사 수여에 관한 교황청 내사원 교령(요약) 전달 file
    청소년국디냐
    92   2020-11-04 2020-11-04 14:01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의 기본으로 돌아갑시다” 교황청 내사원은 2020년 10월 22일에 전 세계적 전염병의 확산 상황에서, 연옥에 있는 영혼들을 위한 전대사 수여 조건을 일부 수정하여 2020년 11월 한 달간 전대사를 ...  
    55 제47차 젊은이 선택주말 취소 안내
    청소년국디냐
    359   2020-09-15 2020-10-12 09:56
    +평화 2020년 10월 16일(금) ~ 10월 18일(일) 예정이었던 "제47차 젊은이 선택주말"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진행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착오없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54 2020년 제9회 청년도보순례 file
    (재)춘천가톨릭청소년회
    913   2020-05-27 2020-10-12 09:58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의 기본으로 돌아갑시다.” 청소년국에서는 ‘2020년 제9회 청년도보순례’를 아래와 같이 진행하고자 합니다. 청년들의 많은 참여와 또한 청년들의 영적 동반자로 함께 순례할 신부님들의 적극적인 참여...  
    53 2019년 제8회 청년도보순례 file
    청소년국
    2113   2019-05-23 2019-05-23 15:13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주님의 빛 속에 걸어가자!” 청소년국에서는 ‘2019년 제 8회 청년도보순례’를 교구설정 80주년을 기념하며 아래와 같이 진행하고자 합니다. 청년들의 많은 참여와 또한 청년들의 영적 동반자로 함께 순례...  
    52 제4회 한국청년대회(KYD) 추가안내 file
    청소년국
    2480   2018-05-04 2018-05-04 14:55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을 증거하며 살아가는 사람들! 기쁨의 부활시기를 보내고 계신 모든 신부님들께 주님의 은총이 가득하시길 기도합니다.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요한 6,20) 라는 주제로 열릴 제4회 한국청년대회(KYD...  
    51 2017 주일학교, 청년 담당사제, 수도자 연수 file
    청소년국
    2560   2017-08-24 2017-08-24 17:53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진리를 따라 사는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주일학교 학생들과 청년들에게 좋으신 하느님을 전하기 위해 오늘도 애쓰시는 본당 신부님들과 수녀님들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청소년국에서는‘2017년 주일학교, 청...  
    50 제3차 창세기연수 신청서 file
    청소년국
    2609   2017-11-28 2017-11-28 15:03
    제3차 창세기 연수신청서.hwp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진리를 따라 사는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창세기를 공부한 그룹원들이 더욱 심화된 창세기 성경공부를 비롯하여 창조주이신 하느님을 깊이 체험할 수 있도록「2018년 춘천교구 가톨...  
    49 제46차 젊은이 선택주말 file
    청소년국
    2715   2019-09-17 2019-09-17 15:44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주님의 빛 속에 걸어가자!” 청소년국에서는 ‘제46차 젊은이 선택주말’을 아래와 같이 진행하고자 합니다. ‘선택주말’은 인간관계 안에서 누구에게 속하고 있다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생각해 보...  
    48 2018년 제7회 청년도보순례 file
    청소년국
    2853   2018-05-30 2018-05-30 11:09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을 증거하며 살아가는 사람들! 청소년국에서는 2018년 제7회 청년도보순례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번 도보순례는 ‘풍수원 성당’을 시작으로 해서‘곰실공소’까지 순례할 예정입니다. 지구별 청년담당신부...  
    47 2017 제44차 젊은이 선택주말 신청 file
    청소년국
    2856   2017-09-11 2017-09-11 14:49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진리를 따라 사는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선택주말은 인간관계 안에서 누구에게 속하고 있다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진지하게 생각해 볼 수 있도록 도와주며, 주위 사람들과의 진솔한 관계를 형성·유...  
    46 11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2942   2010-11-17 2010-11-17 15:57
    응급처치를 해야 할 위급상황을 만났는가 더없이 푸르른 저 하늘을 보라 인생의 무의미에 수를 놓고 싶은가 서재의 꽂힌 한권의 책을 보라 사는 재미가 없다고 불평을 하는가 먼저 간 사람들의 발자취를 보라 외로움에 혼자서 ...  
    45 제4회 한국청년대회(KYD) file
    청소년국
    2973   2018-02-20 2018-02-20 14:01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을 증거하며 살아가는 사람들! 은총의 사순시기를 보내고 계실 모든 신부님들에게 주님의 은총이 가득하시길 기도합니다. 제4회 한국청년대회(KYD)가“나다 두려워하지 마라.”(요한 6,20)라는 주제로 열립니...  
    44 2017 춘천교구 누림보듬축제 file
    청소년국
    2984   2017-08-11 2017-08-11 09:13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진리를 따라 사는 사람들... 청소년국에서는 올해도 본당 주일학교 교사들과 청년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중고등부 학생들이 신앙적인 끼를 표현할 수 있는 감사와 축제의 한마당 ‘누리보듬축제’를 개최합니...  
    43 4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3002   2011-04-15 2011-04-15 09:25
    마리아 말하여라. 무엇을 보았는지 살아나신 주님 무덤 부활하신 주님 영광 목격자 천사들과 수의 염포 난 보았네 그리스도 나의 희망 죽음에서 부활했네 너희보다 먼저 앞서 갈릴래아 가시리라 그리스도 부활하심 저희 굳게 믿...  
    42 10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3020   2010-10-14 2010-12-15 13:34
    숲과 바다를 흔들다가 이제는 내 안에 들어와 나를 깨우는 바람 꽃이 진 자리마다 열매를 키워놓고 햇빛과 손잡은 눈부신 바람이 있어 가을을 사네 바람이 싣고 오는 쓸쓸함으로 나를 길들이면 가까운 이들과의 눈물겨운 이별...  
    41 3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3060   2011-03-21 2011-03-21 09:41
    지극히 사랑하올 예수님, 주님을 죽음에 붙인 것은 빌라도가 아니라 바로 저의 죄입니다. 고통으로 가득찬 이 길을 걸으신 주님의 공덕에 의지하여 간절히 청하오니 제 영혼으로 하여금 천국을 향해 이 길을 걷게 하소서. 사랑...  
    40 12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3091   2010-12-15 2010-12-15 13:37
    12월의 시 또 한해가 가 버린다고 한탄하며 우울해 하기 보다는 아직 남아 있는 시간들을 고마워 하는 마음을 지니게 해 주십시오 한 해 동안 받은 우정과 사랑의 선물들 저를 힘들게 했던 슬픔까지도 선한 마음으로 봉...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