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춘천교구 청소년국/성소국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Select Language
  • Counter
  • 번호
    제목
    글쓴이
    32 9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2911   2011-09-14 2011-09-14 09:07
    오늘은 가을 숲의 빈 벤치에 앉아 새 소리를 들으며 흰구름을 바라봅니다 한여름의 뜨거운 불볕처럼 타올랐던 나의 마음을 서늘한 바람에 식히며 앉아 있을 수 있는 이 정갈한 시간들을 감사합니다 대추 열매가 주렁주렁 매달...  
    31 8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2906   2011-08-17 2011-08-17 08:51
    예수님을 통하여 하느님은 인간을 위한 연민이 얼마나 큰 지를 계시하였고 절대적인 무력감마저 수용하셨다. 모든 피조물에 대한 이러한 사랑을 보여주고 우리의 고통과 아픔을 없애기 위해 먼저 인간의 고통과 아픔에 동참하고자...  
    30 2016 제43차 젊은이 선택 주말 신청 file
    청소년국
    2892   2016-09-01 2017-01-05 15:45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자비로운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선택주말은 인간관계 안에서 누구에게 속하고 있다는 것이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진지하게 생각해 볼 수 있도록 도와주며, 주위 사람들과의 진솔한 관계를 형성·유지해 나갈...  
    29 2016년 제5회 청년도보순례에 초대합니다 imagefile
    청소년국
    2820   2016-06-03 2016-06-03 13:28
    + 자비로운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청소년국에서는 2016년 제5회 청년도보순례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번 청년도보순례는 교구의 영동지역들을 순례할 예정입니다. 청년들의 관심과 참여를 기다립니다. *주 제 : “젊은이여, 응답...  
    28 2014년젊은이를 위한성경피정 file
    청소년국
    2818   2014-08-22 2014-08-22 16:30
    + 사랑으로 하나되어 찬미 예수님! 「대학교 및 청년성경모임」에서는 대학생들과 각 본당의 청년들의 신앙 성숙을 위하여 “요한복음성경통독 피정”을 마련하고자 합니다. 바쁜 일정 잠시 내려놓고 말씀 안에서 샘솟는 힘을 얻어...  
    27 10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2707   2011-10-17 2011-10-17 15:03
    삶을 아름답게 가꾸어 가는 데 반드시 뛰어난 능력이나 대단한 수단이 필요한 것은 아닙니다. 자신을 겸손하게 내어 주는 곳에 행복이 있습니다. 떼제의 로제 수사 <로제 수사와 함께하는 하루 한 생각>에서 떼제노래와 함...  
    26 2015년 1학기 가톨릭 학생회 친교의 날
    청소년국
    2686   2015-05-04 2015-05-04 10:54
    *춘천교구 가톨릭 대학생 연합회 친교의 날 일정알림* •주최: 춘천교구 가톨릭 대학생 연합회 춘천・남춘천 지구 •일시: 2015년 5월 10일 오후 13:00 ~ 19:00 •장소: 강원도 청소년 수련관, 애니매이션 박물관 잔디밭 (우천시...  
    25 2016 누리보듬 청소년 축제 file
    청소년국
    2676   2016-08-25 2016-08-25 15:21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자비로운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청소년국에서는 그동안 본당에서 봉사하는 주일학교 교사들과 청년들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누리보듬 청소년축제를 진행하여 왔습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참가 대상을 중고등부...  
    24 2017 청년신앙학교 imagefile
    청소년국
    2588   2017-01-05 2017-01-05 16:20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진리를 따라 사는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저희 청소년국에서 매년 젊은 사제단과 함께 준비하는 청년신앙학교에 많은 기도와 관심을 보여주심에 감사를 드립니다. 2017년에는 “청년신앙학교 Recreator 시즌6...  
    23 1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2556   2011-01-10 2011-01-10 13:35
    행복하다고 말만 하지 마시고 행복한 모습 환한 웃음으로 보여주셔요 사랑한다고 말만 하지 마시고 사랑하는 모습 한결같은 참을성으로 보여주셔요 행복과 사랑에도 겸손이 필요해요 너무 가볍게 말하지 마세요 -어떤주문 - 이해...  
    22 2016 누리보듬청소년 축제 날짜 변동
    청소년국
    2552   2016-07-22 2017-01-05 15:44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자비로운 사람들은 행복합니다. 청소년국에서 양해말씀 드립니다. 2016년 누리보듬 청소년 축제와 대림성탄 연수 날짜가 아래와 같이 변동되었습니다. 이에 각 본당에서는 참고하시어 착오 없으시기를 바...  
    21 2011 대학교 가톨릭 학생회 회장단 일일피정
    청소년국
    2552   2011-03-31 2011-07-07 15:54
     향후 가톨릭 학생회의 발전과 도약의 시점이 되고자 마련한 일일피정에 가톨릭학생회 회장단들이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각 대학교 담당신부님들께서는 관심과 협조 바랍니다. 이번 기회에 교구내 모든 가톨릭학생회 임원들이 ...  
    20 5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2515   2011-05-11 2011-05-11 09:59
    거룩한 사랑 박노해 성(聖)은 피(血 )와 능(能 )이다. 어린 시절 방학때마다 서울서 고학하던 형님이 허약해져 내려오면 어머님은 애지중지 길러온 암탉을 잡으셨다 성호를 그은 뒤 손수 모가지를 비틀고 칼로 피를 묻혀 가...  
    19 2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2511   2011-02-10 2011-02-10 13:38
    길을 나선다 길은 열려 있다 열려 있지만 아무나 갈 수 없다 길 끝에서 부르는 빛, 볼 수 있는 사람 그 사람에게 길은 열린다. 길은 외길이다 이미 들어서면 빛만 보고 가야 한다 주변이 아무리 어두워도 저 끝, 한...  
    18 7월 떼제기도는 없습니다
    청소년국
    2493   2011-07-08 2011-07-08 15:48
    7월 떼제기도는 없겠습니다.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 보내세요~~! 8월에 만나요~  
    17 6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2443   2011-06-14 2011-06-14 10:18
    -나뭇잎- 그대 고개를 들고 아래에서 위로 나뭇잎을 바라본 적이 있는가? 햇살을 머금어 힘줄 드러낸 나뭇잎 투명한 연두색으로 비치네 삶을 바라보는 각도들 조금 달리하면 인생이라는 나뭇잎 결도 은빛으로 빛나는 투명한...  
    16 12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2417   2010-12-15 2010-12-15 13:37
    12월의 시 또 한해가 가 버린다고 한탄하며 우울해 하기 보다는 아직 남아 있는 시간들을 고마워 하는 마음을 지니게 해 주십시오 한 해 동안 받은 우정과 사랑의 선물들 저를 힘들게 했던 슬픔까지도 선한 마음으로 봉...  
    15 제34차 세계청년대회 file
    청소년국
    2413   2018-01-25 2018-01-25 09:17
    + 사랑으로 하나 되어 신앙을 증거하며 살아가는 사람들! 2019년 제34차 세계청년대회가 파나마 일대에서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 대회는 교황님과 함께 세계의 젊은이들이 한 자리에 모여 기도와 미사를 통해 서로의 신앙을 나...  
    14 10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교육국
    2358   2010-10-14 2010-12-15 13:34
    숲과 바다를 흔들다가 이제는 내 안에 들어와 나를 깨우는 바람 꽃이 진 자리마다 열매를 키워놓고 햇빛과 손잡은 눈부신 바람이 있어 가을을 사네 바람이 싣고 오는 쓸쓸함으로 나를 길들이면 가까운 이들과의 눈물겨운 이별...  
    13 3월 떼제기도에 초대합니다
    청소년국
    2356   2011-03-21 2011-03-21 09:41
    지극히 사랑하올 예수님, 주님을 죽음에 붙인 것은 빌라도가 아니라 바로 저의 죄입니다. 고통으로 가득찬 이 길을 걸으신 주님의 공덕에 의지하여 간절히 청하오니 제 영혼으로 하여금 천국을 향해 이 길을 걷게 하소서. 사랑...  
    XE Login